임실치즈테마파크

언론보도

HOME> 커뮤니티 > 언론보도

커뮤니티

언론보도
임실치즈의 역사가 대한민국 치즈 역사입니다

대한민국 치즈스타 임실군! 치즈를 테마로 한 국내 유일 체험형 관광지!
50여년의 정통성을 가진 대한민국 대표치즈.
임실치즈의 공식 브랜드는 '임실N치즈' 입니다. 수많은 치즈들 속에서 임실군이 보증하는
유일한 브랜드는 '임실N치즈' 입니다.

임실치즈테마파크의 다양한 소식을 확인해보세요!

[2021.03.17.프레시안]"'임실치즈테마파크+성수산'이 달라졌어요"...新 관광문화 변화로 날개짓

작성자 치즈테마파크 작성일21-03-18 10:10 조회460회 댓글0건

2021031716550459466_l.jpg 

전북 임실치즈테마파크와 성수산이 새로운 모습의 관광지로 날개짓을 힘차게 하고 있다.

 

 

17일 임실군에 따르면 군 관광산업의 핵심축인 임실치즈테마파크와 성수산은 올해 다양한 관광개발사업을 추진, 임실치즈 명품관광지와 대한민국 대표 산림휴양지로서의 기대감을 한층 높여 나가고 있다.

이에 심민 군수는 이들 사업의 속도감 있는 추진과 상반기 재정의 신속한 집행을 독려하기 위해 긴급 현장점검에 나섰다.

심 군수는 전날 임실치즈테마파크와 성수산 일대를 방문하고 관광활성화 방안 및 사업추진 시 예상되는 문제점과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해결책 마련을 집중 논의했다. 
 
군은 임실치즈테마파크에 사계절 장미원 조성(56억 원)과 유럽형 장미 테마공원 조성(98억 원), 농촌테마공원 조성(97억 원) 등 다양한 사업을 확대해 추진 중이다. 
 
또 고 지정환 신부를 기리고 임실치즈의 성장 과정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임실치즈역사문화관(80억 원) 건립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특히 고려와 조선의 건국 설화를 품은 성수산은 과거와 미래, 자연과 편의, 배움과 놀이가 공존하는 역사·환경·체험공간을 구축해 나가고 있다. 
 
이를 위해 왕의 숲 생태관광지 조성(72억 원), 태조 희망의 숲 조성(83억 원), 국민여가캠핑장 조성(22억 원), 자연휴양림 보완사업(50억 원)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올해부터는 산림레포츠시설(60억 원), 숲속야영장(20억 원)을 조성해 전북을 넘어 대한민국 대표적인 산림생태휴양지로 발전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밖에 군은 치즈테마파크와 성수산은 물론, 옥정호와 오수의견관광지를 하나로 묶어 1000만 관광객이 찾는 임실을 만들어 나갈 복안이다. 
 
심민 군수는 "이들 굵직한 사업들에 대한 재정 집행이 상반기 내 신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속도를 내달라"고 당부했다.

 

배종윤 기자(=임실)  |  기사입력 2021.03.17. 16:55:13

출처: https://www.pressian.com/pages/articles/2021031716484023773?utm_source=naver&utm_medium=search 프레시안(http://www.pressian.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